'연애의 발견' 에릭·성준, 또 살벌한 육탄전 "넌 정유미한테 안 돼"
2014. 09.30(화) 23:03
연애의 발견 에릭 성준
연애의 발견 에릭 성준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에릭 성준이 정유미를 놓고 또 우격다짐을 벌였다.

30일 밤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연애의 발견'(극본 정현정·연출 김성윤) 14회에서는 한여름(정유미)의 남자친구 남하진(성준)이 여름과 강태하(에릭)가 과거 약 5년 간 연인 사이였다는 사실을 알게 된 모습이 그려졌다.

태하와 여름은 계속 일을 하게 됐고 이날 태하의 생일을 맞아 여름은 태하에게서 또 뜨거운 사랑 고백을 들었다. 여름은 이미 태하에게 마음이 완전히 돌아서버렸음을 깨달았고, 마침 회사 앞에서 주저앉은 여름을 본 태하는 상황을 파악했다.

하진은 그 길로 태하를 데리고 가 술집에서 술을 마셨다. 태하는 "넌 여름이한테 안 돼. 여름인 네가 옆에 있는 것만으로 만족이 안 돼. 넌 여름이가 뭘 원하는지, 어떤 꿈을 꾸는지, 네 옆에서 뭘 포기하고 있는지 아무것도 몰라. 그래서 넌 안 돼"라며 여름의 꿈을 몰라주는 하진의 약점을 건드렸다.

둘은 그 길로 우격다짐을 벌였고 경찰서까지 갔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