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경꾼일지' 정일우, 종영 기념 150명 전 스태프에 향초 선물
2014. 10.22(수) 17:51
야경꾼일지 정일우
야경꾼일지 정일우
[티브이데일리 양지원 기자] 배우 정일우가 '야경꾼 일지' 종영 기념으로 스태프들에게 선물을 전했다.

정일우는 지난 20일 MBC 월화드라마 ‘야경꾼 일지’(극본 유동윤 연출 이주환)의 종영을 맞아 150명 가량의 전 스태프에게 향초를 선물해 마지막 촬영 현장을 훈훈하게 달궜다.

이번 향초 선물은 정일우가 24부작 드라마를 찍는 동안 함께 고생한 스태프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직접 준비한 것으로, 촬영장에서 스태프들에게 일일이 감사 인사와 함께 선물을 나눠주며 마지막 촬영의 아쉬움을 달랬다는 후문이다.

정일우 측 관계자는 “지난 4개월 동안 스태프들과 함께 밤을 지새우며 동고동락하다 보니 어느새 정이 많이 들었다”며 “누구보다 고생을 많이 했던 스태프들에게 그 동안의 고마운 마음을 표현하고 싶어 정일우씨가 직접 마지막 촬영이 있기 한참 전부터 무슨 선물을 하면 좋을지 직접 고민하고 준비한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야경꾼 일지’ 최종회는 12.5%의 시청률(닐슨코리아, 전국기준)을 기록, 동시간대 1위를 수성하며 막을 내렸다.

[티브이데일리 양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제공=스타케이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양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