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임시완-김우빈-김수현, '대종상영화제' 빛낸 신예 4인방
2014. 11.21(금) 23:00
대종상영화제 신인남우상 박유천 임시완 김수현 김우빈
대종상영화제 신인남우상 박유천 임시완 김수현 김우빈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인턴기자] 차세대 '대세' 남자 배우들이 '대종상 영화제'의 레드카펫 위를 환하게 밝혔다.

제 51회 대종상영화제가 21일 저녁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방송국 신관 KBS홀에서 배우 엄정화, 신현준, 오만석의 사회로 열렸다.

이날 대종상영화제에 참석한 수많은 별들 가운데서도 유난히 눈에 띄는 4인방이 있었다. 김수현 김우빈 박유천 임시완이 그 주인공이다. 박유천과 임시완은 신인남우상 후보자격으로, 김수현은 전년도 신인남우상 수상자 자격으로 시상을 위해 영화제에 참석했다. 김우빈 역시 시상자로 자리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포토


전년도 신인남우상의 존재감, 김수현

김수현은 이날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손예진과 함께 신인남우상 시상에 나섰다. 김수현은 훤칠한 외모와 날렵한 수트 차림으로 무대에 올랐다. 손예진이 감탄을 금치 못할 정도로 완벽한 모습이었다.

김수현은 "연기를 사랑하는, 관객들에게 신뢰를 줄 수 있는 좋은 배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하며 그의 미래를 기대하게끔 했고, 손예진 역시 "김수현 씨는 올해보다 내년이, 내년보다 10년 후가 더 기대되는 배우"라며 "10년 내로 나와 같은 작품을 했으면 좋겠다"고 밝혀 눈길을 끌기도 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포토


신인남우상에서 웃은 박유천

이날 신인남우상 후보자 명단에는 '해무'의 박유천과 '변호인'의 임시완이 있었다. 충무로를 이끌 차세대 대세답게 그들을 따르는 팬들의 수도 많았다. 신인남우상 부문은 후보를 발표하던 도중 팬들이 내지른 함성 때문에 잠시 발표가 중단될 정도의 열기였다.

결국 시상식의 트로피는 박유천에게 돌아갔다. 이로써 박유천은 이번 달 초 있었던 제34회 영평상(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에 이어 두 번째로 신인상을 거머 쥐며 평단의 확실한 지지를 받았다. 박유천은 수상 직후 "올해가 20대 마지막인데 이렇게 큰 상을 받아 감사하다. 더 열심히 하겠다"라는 소감을 전하며 앞으로의 그가 펼칠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심어줬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포토

대중들의 사랑을 얻은 임시완

신인남우상에서는 미끄러졌지만 또 다른 상이 그를 기다리고 있었다. 임시완은 이날 김우빈 이하늬와 함께 하나금융스타상을 수상했다. 하나금융스타상은 올 한해 관객의 큰 사랑을 받았던 배우에게 주는 상이다.

임시완은 대중들의 선택을 받고 행복해했다. 수상소감에서도 그 기쁨이 묻어 나왔다. 임시완은 "요즘 정말 큰 행운을 받고 있는 것 같아 어찌할 바를 모르겠다. 감당을 못하고 있다"며 감사를 표했다. 또한 그는 현재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드라마 '미생'을 언급하며 "시상식이 끝나면 드라마 촬영 때문에 다시 직장으로 출근해야 한다. 자랑거리가 생겨 기분좋게 출근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유쾌한 수상소감을 남기기도 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포토


인기상은 나의 몫, 김우빈

김우빈은 시상식 내내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냈다. 큰 키에 꼭 맞는 수트 차림과 훤칠한 이목구비가 영화인들의 시선을 끌었다. 이날 그는 임시완 이하늬와 함께 인기상에 해당하는 하나금융스타상을 수상하며 또 한 번 시선을 사로 잡았다.

상을 받은 김우빈은 "팬 여러분들이 주는 상이라 더 감사하고 소중하다"며 "항상 응원해 주셔서 감사하다. 좋은 배우 되기 위해 최선 다하겠다"며 진심이 담긴 감사 인사를 건넸다. 객석의 팬들도 호응으로 답했다.

이어 김우빈은 시상식의 꽃인 여우주연상 시상에 다시 모습을 드러냈다. 전년도 수상자인 엄정화와 함께 단상에 오른 김우빈은 상황에 맞는 재치있는 말솜씨와 돌발상황에도 흔들리지 않고 꿋꿋히 자신의 신작 영화를 홍보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조혜인 기자, 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