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환 "김재중, 만화 찢고 나온 외모…당황스러웠다" 폭소 (스파이)
2015. 01.06(화) 15:19
조달환 김재중
조달환 김재중
[티브이데일리 오수정 기자] '스파이' 조달환이 김재중의 외모와 인간성을 극찬했다.

6일 오후 KBS2 새 금요드라마 '스파이'(극본 한상운·연출 박현석)의 제작발표회가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리츠칼튼호텔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박현석 PD와 배우 배종옥 김재중 유오성 고성희 조달환 김민재 류혜영이 참여해 드라마와 관련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조달환은 '스파이'에서 '남남 케미'를 보여 줄 김재중에 대해 "김재중은 만화에서 나온 테리우스 같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조달환은 "그래서 굉장히 당황스러웠다. 눈이 정말 크더라. 그래서 '인간적인 사람일까?'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런데 주변 분들이 김재중에 대한 칭찬을 엄청 하더라. 아니나 다를까 같이 촬영을 해보다보니까 정말 인간적이더라. 그런 부분이 드라마에도 묻어나는 것 같다"며 김재중을 칭찬했다.

'스파이'는 영국 가디언지의 '2014년 당신이 놓쳐선 안 되는 세계 드라마'에 선정된 바 있는 이스라엘 드라마 '마이스(MICE)'를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스파이'는 아들을 위해 목숨을 건 도박에 나선 어머니와 평범한 가정주부였던 어머니의 숨겨진 과거를 알고 난 아들이 펼치는 이야기를 담은 '신개념 가족 첩보 드라마'로 오는 9일 첫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밤 9시 30분부터 11시 10분까지, 50분물이 2회 연속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오수정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수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