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셈블리' 정재영 송윤아, 다시 손 맞잡았다 "꼭 이겨요 우리"
2015. 08.13(목) 22:06
어셈블리
어셈블리
[티브이데일리 문다영 기자] '어셈블리' 정재영과 송윤아가 다시 한 번 손을 잡았다.

13일 밤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어셈블리'(극본 정현민·연출 황인혁) 10회에서 최인경(송윤아)은 진상필(정재영)이 자신을 위해 해고했다는 사실을 알고 자신의 이력서를 들고 재취업하겠다 밝혔다.

특히 최인경은 자신의 이력사항에 경제시 전략공천 후보자라 적었고 진상필은 "보내줄 때 가야 다음에 뱃지 달 것 아니냐. 나에게 오면 국물도 없다는 것 모르냐"고 말했고 최인경은 "바보가 되어 보려 한다"면서 "백도현(장현성) 총장이 한 말이 있다. 99번 져도 단 한번의 승리가 모든 걸 뒤집는다. 그동안 졌지만 이제 이겨야 하지 않겠냐"면서 악수를 청했다.

이에 진상필은 최인경의 손을 맞잡으며 "꼭 이겨요 우리"라고 미소를 지었다.

'어셈블리'는 무식해서 용감하고, 단순해서 정의로운 용접공 출신 국회의원이 진상남에서 카리스마 '진심남'으로 탈바꿈해가는 유쾌한 성장 드라마다.

[티브이데일리 문다영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문다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