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승룡·심은경, 연상호 차기작 '염력' 캐스팅
2016. 08.26(금) 10:28
류승룡 심은경 영화 염력 연상호 감독
류승룡 심은경 영화 염력 연상호 감독
[티브이데일리 하홍준 기자] 배우 류승룡과 심은경이 연상호 감독의 차기작에서 호흡을 맞춘다.

투자·배급사 NEW는 연상호 감독의 두 번째 실사영화인 '염력'(제작 레드피터)에 류승룡과 심은경을 캐스팅 했다고 26일 밝혔다.

'염력'은 우연하게 초능력(염력)을 갖게 된 한 남자가 예상치 못한 일에 휘말리게 된 딸을 구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부산행'의 좀비에 이어 '초능력'이라는 신선한 소재를 택한 연상호 감독이 어떤 영화를 만들어낼지 관심이 모아진다.

류승룡은 우연히 염력을 얻게 된 아버지 석헌을, 심은경은 예상하지 못한 사건에 휘말리게 된 딸 루미를 연기한다. 두 사람은 애니메이션 '서울역'에 이어 두 번째 부녀 연기 호흡을 맞춘다.

류승룡은 "신선하고 재미있는 소재에 흥미를 느껴 출연을 결정했다"며 "좋은 작품에 출연하게 돼 기쁘고, 벌써부터 기대가 된다"고 밝혔다.

심은경은 "연상호 감독님의 전작을 모두 봤을 정도로 워낙 그의 팬이라 '서울역' 목소리 출연과 '부산행' 깜짝 출연 역시 이뤄졌다. '염력' 속 루미는 지금까지 만나보지 못했던 새로운 역할이라 캐스팅 제의 후에 주저없이 선택했다. 감독님이 만들어 낼 새로운 세계가 벌써부터 기대된다"고 전했다.

끝으로 연 감독은 "'염력'은 지난해부터 기획했던 작품이다. 최고의 배우들과 열정적인 호흡을 통해 매력적인 작품을 만들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염력'은 최종 시나리오를 마무리 짓고 내년 크랭크인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하홍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각 소속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하홍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