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혹자’ 문가영, 첫방부터 매력 터졌다
2018. 03.13(화) 10:12
위대한 유혹자, 문가영
위대한 유혹자, 문가영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위대한 유혹자’ 문가영의 연기 변신이 첫 회부터 제대로 통했다.

지난 12일 첫 방송된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연출 강인) 1회에서 문가영은 ‘세젤예 셀럽’ 최수지로 완벽 변신, 화려하고 아름다운 비주얼부터 복수심을 불태우는 모습까지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 시켰다.

첫 등장부터 여신 미모에 매혹적인 눈빛, 똑 부러지는 말투 등으로 최수지 캐릭터를 고스란히 전하며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한 문가영은 지루할 틈 없는 다채로운 표정 연기와 다양한 감정선, 그리고 안정된 대사 소화력으로 안방극장을 단숨에 사로 잡았다.

또한 ‘악동즈’ 우도환, 김민재와 함께 특급 시너지를 발산하기도 했다. 최수지와 이세주(김민재)가 권시현(우도환)을 잊지 못하는 여자들에게 대신 이별을 전하기도 하고, 과거 미술 선생에게 마음의 상처를 받은 수지를 위해 셋이 졸업식에서 자신들의 담임과 국어 선생의 불륜 현장을 담은 비디오를 공개하는 등 이들은 아슬아슬함과 통쾌함을 오가며 극의 재미를 극대화 시킨 것.

뿐만 아니라 짝사랑하는 남자 이기영(이재균)에게 “너희 집안은 재력도 명예도 애매하다.”라는 말을 듣고 차인 수지는 그에게 복수를 하기 위해 기영의 첫사랑인 은태희(박수영)를 향해 칼날을 세우며 앞으로의 스토리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 시켰다.

이처럼 문가영은 단 1회 만에 자신의 존재감을 톡톡히 내비쳤다. 앞으로 그가 만들어 나갈 최수지 캐릭터는 물론, 이번 ‘위대한 유혹자’를 통해 인생 캐릭터를 갱신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위대한 유혹자’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