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조 일본 16강 진출, 안정환 “韓 아름답게 탈락, 日 추하게 진출” 독설
2018. 06.29(금) 01:10
일본 16강 가능성
일본 16강 가능성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일본이 2018 러시아 월드컵 16강에 진출했지만 폴란드와의 경기에서 불성실한 경기 태도에 안정환이 독설을 퍼부었다.

일본은 28일 밤(한국시각) 볼고그라드 아레나에서 열린 폴란드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H조 3차전에서 후반 14분 베드나레크에게 골문을 허용해 0-1로 졌다.

일본은 후반 14분 실점을 한 뒤 폴란드에게 주도권을 내주고 고전을 했다. 실점을 만회하기 위해 일본은 폴란드 골문을 두드렸다. 하지만 오히려 폴란드의 빠른 역습으로 추가 실점을 할 위기를 가까스로 넘겼다.

그런 가운데 같은 시간 콜롬비아와 세네갈은 러시아 사마라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H조 최종전 경기에서 맞붙었다. 팽팽했던 경구 후반 30분 콜롬비아가 예리 미나의 헤더골로 세네갈의 골문을 열었다.

이후 일본은 자신의 진영 후방에서 공을 돌리며 수비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일부 관중이 야유를 보냈음에도 불구하고 일본은 추가 시간까지 공을 돌리며 공격 의사를 내비치지 않았다.

MBC 해설위원 안정환은 일본의 이러한 경기 모습을 보고는 “한국은 아름답게 탈락했지만 일본은 추하게 16강에 진출했다”고 말했다. 더구나 무매너 플레이에 “1분간 공격을 안 하면 파울을 선언하는 규칙을 만들어야 한다”, “이 경기를 중계하기 위해 준비한 것이 아깝다”, “이럴 바에 차라리 세네갈이 정의구현을 위해 골을 넣어 콜롬비아와 나란히 16강 진출을 해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안정환의 말처럼 세계인의 축제인 월드컵에서 일본은 무매너 플레이로 세계인들에게 실망스러운 경기 모습을 보여주고 추하게 16강 티켓을 따냈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