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주이, 홍윤화와 씨름 대결서 반전승 [시선강탈]
2018. 09.29(토) 22:50
아는 형님
아는 형님
[티브이데일리 윤송희 기자] '아는 형님'에서 개최된 씨름 대회에서 주이가 홍윤화를 이겨 반전 승리의 주인공이 됐다.

29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코미디언 박미선 홍윤화 이수지, 씨름 선수 출신 방송인 이만기, 방송인 사유리, 가수 경리, 그룹 모모랜드 주이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이만기 팀에는 박미선 김희철 홍윤화 김영철 경리 민경훈이, 강호동 팀에는 사유리 이상민 이수지 이수근 주이 서장훈이 배정됐다. 씨름 선수 출신으로 팀의 감독을 맡게 된 이만기와 강호동은 각종 노하우를 팀원들에 전달하며 자존심 대결을 펼쳤다.

예선전 경기 도중 '씨름대회' MC를 보기 위해 출연했던 장성규 아나운서가 깜짝 축하 공연을 펼쳤다. 정장을 입은 장성규 아나운서는 분홍색 장발의 가발과 선글라스를 착용하고 등장했다. 장성규의 파격적인 패션에 전학생들은 "저분 아나운서 맞냐"며 경악했다.

박미선과 사유리는 여자 준결승전에서 맞붙게 됐다. 하지만 박미선은 경기가 시작된 지 3초 만에 맥 없이 쓰러졌다. 박미선은 민망함에 "비디오 판독 안 해도 되냐"며 슬로우 비디오 확인을 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다음 대결은 주이와 홍윤화였다. 홍윤화는 주이와의 체급 차이에 내내 "어떻게 하면 좋냐. 다치면 안 된다"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강호동은 이들의 경기를 두고 "힘이냐 기술이냐의 싸움이다"고 말했다.

경기 시작과 동시에 홍윤화는 주이를 들고 둥둥 띄웠다. 주이는 몸 전체가 들리면서도 꽤 오랜 시간 버텼다. 그러다 홍윤화가 주이에 기술 걸기를 시도했다. 주이는 홍윤화에 다리가 걸리는 것과 동시에 되치기로 홍윤화를 넘겨 경기에서 승리했다.

[티브이데일리 윤송희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윤송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