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심이 닿다' 황찬성 특급 카메오 출격, 퀵맨 변신
2019. 02.13(수) 13:34
진심이 닿다
진심이 닿다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진심이 닿다'에 황찬성이 특급 카메오로 출격한다.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극본 이명숙 최보림·연출 박준화) 측은 13일 황찬성의 스틸을 공개했다.

'진심이 닿다'는 어느 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배우 오진심(예명 오윤서, 유인나)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을 만나 시작되는 우주여신 위장취업 로맨스.

13일 방송되는 '진심이 닿다' 3화에 황찬성이 특급 카메오로 등장한다. 황찬성은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통해 함께 호흡을 맞춘 박준화 감독과의 인연으로 카메오 출연을 흔쾌히 수락했다. 황찬성은 소심한 금사빠 변호사 단문희(박경혜)의 마음을 뒤흔들 '번개퀵 맨' 역을 맡아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황찬성과 박경혜의 운명적 만남이 담겨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황찬성은 스윗한 미소를 짓고 있는데, 등 뒤에서 후광이 비추는 것 같아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황찬성을 발견하고 수줍은 미소를 짓는 박경혜의 모습이 포착됐다. 저절로 올라가는 단문희의 입꼬리와 숨길 수 없는 광대의 움직임이 시선을 잡아 끌고 있다. 이에 과연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벌어질지 흥미를 자극한다.

지난 1월 진행된 촬영에서 황찬성은 박준화 감독을 비롯한 스태프와 함께 촬영할 박경혜, 오정세, 장소연, 박지환, 김희정 등에게 살갑게 인사하며 남다른 친화력을 과시했다. 또한 강렬한 임팩트를 위해서 대사 톤을 의논하고 여러가지 버전의 미소를 고안해오는 등 열정을 보였다는 후문.

이에 황찬성은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함께한 박준화 감독님과의 인연으로 카메오 출연을 하게 됐다. 카메오 출연분의 대본만 봤을 때도 상황이 유쾌하고 인물들의 개성이 도드라진다는 느낌을 받았다. 현장 분위기도 화기애애해서 어색하지 않게 촬영할 수 있었다. 시청자분들이 재밌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이에 '진심이 닿다' 제작진은 "황찬성의 열연으로 강렬한 장면이 완성됐다. 감사 인사를 전한다"며 "오늘 밤 3화에서 황찬성의 깜짝 등장으로 불꽃 같은 일이 벌어진다. 황찬성과 박경혜 사이에 어떤 일이 벌어질 지 기대해 달라"고 전해 관심을 고조시키고 있다.

'진심이 닿다'는 매주 수, 목요일 밤 밤 9시 30분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tv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노한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