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 트립' 김숙·이세영, 당진 우렁 쌈밥 정식에 '감탄'
2019. 04.13(토) 22:4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은지 기자] '배틀 트립' 코미디언 김숙과 배우 이세영이 충청남도 당진으로 우정 여행을 떠났다.

13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배틀 트립'은 3주년 특집 '셀럽 투어'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숙은 이세영과 함께 우정 여행을 떠났다.

두 사람은 한 예능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하며 친분을 쌓았다.

당진 여행의 첫 일정은 조식이었다. 김숙과 이세영은 당진에서 우렁이 쌈밥 정식으로 고픈 배를 채웠다.

먼저 김숙은 "우렁이 크기 자체가 다르다"고 감탄했고, 이세영도 "맛있겠다"고 기대감을 표현했다.

두 사람은 우렁 쌈장부터 새콤달콤한 우렁 무침 등 정식을 맛있게 먹은 후, 체험 목장으로 향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은지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KBS2 '배틀 트립']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은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