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뜬 '기생충' 최우식·봉준호, "레드카펫 깔고 싶은 마음" [TD#]
2019. 05.17(금) 14:35
최파타
최파타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영화 '기생충'의 배우 최우식과 감독 봉준호가 '최파타' 출연 인증 사진을 남겼다.

SBS 파워FM 라디오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 제작진은 17일 공식 SNS에 "방송국 정문부터 레드카펫 깔고 싶은 마음. 세계가 주목하는 영화감독 봉준호.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바른손이앤에이)의 분량 요정 최우식"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봉준호 감독과 최우식 DJ 최화정은 나란히 서서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세 사람은 미소로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건장한 두 남성 사이의 최화정은 아담한 매력을 뽐냈다.

이날 최우식과 봉준호 감독은 '최파타'에 출연해 '기생충'과 관련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이야기하며 입담을 과시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최파타' 공식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