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재인 "'양다리 논란', 남태현과 원만히 해결" [전문]
2019. 06.20(목) 15:39
장재인
장재인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가수 장재인이 '양다리 논란'으로 갈등을 빚었던 남태현과 화해했다.

장재인은 20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남태현 씨에게 진심 어린 사과를 받고 이야기를 나누며 원만히 해결했습니다"라고 밝혔다.

장재인은 "이제는 자신에게 집중하며 각자의 길을 응원해주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앞으로 따뜻하고 좋은 모습의 행보를 지켜보고 싶습니다"라며 "동료 뮤지션의 입장으로서 좋은 음악하는 모습 응원하겠습니다"라고 남태현을 응원했다.

이어 "저도 부족함이 많은 사람이기에, 더 좋은 모습 보이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장재인은 공개 연애 중이었던 남태현의 '양다리'를 폭로한 바 있다. 논란이 거세지면서 남태현은 공개 사과를 했고, 뮤지컬 '메피스토'에서 하차했다.

이하 공식입장 전문

남태현씨에게 진심 어린 사과를 받고
얘기를 나누며 원만히 해결했습니다.
이제는 자신에게 집중하며
각자의 길을 응원해주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앞으로 따뜻하고 좋은 모습의 행보
지켜보고 싶습니다.
동료 뮤지션의 입장으로서 좋은 음악하는 모습
응원하겠습니다.
저도 부족함이 많은 사람이기에,
더 좋은 모습 보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ㅡㅡㅡㅡㅡㅡ

한분 한분, 제게 주신 따뜻한 말들이
저를 더 좋은 사람, 좋은 뮤지션이 되겠다는 다짐을 하게 했어요.
감사합니다 ㅡ
이 글은 정말 새로운 시작을 위해 ,
며칠 후 삭제하도록 하겠습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조혜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