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혐의' 강지환, 오늘(12일) 구속 여부 판가름 난다 [종합]
2019. 07.12(금) 06:30
강지환
강지환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성폭행, 성추행 혐의로 긴급체포된 배우 강지환의 구속 여부가 오늘(12일) 결정된다.

경찰은 9일 성폭행, 성추행 혐의로 긴급 체포한 강지환을 상대로 2차례 조사를 벌였다.

강지환이 드라마 촬영 일정을 마치고 소속사, 외주 직원들과 경기도 광주 자택에서 술자리를 가진 뒤 집에 남은 외주사 직원 2명을 상대로 범행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강지환이 술에 취해 잠들어 반항할 수 없는 여성들을 상대로 성폭행과 성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고 준강간죄와 준강제추행죄를 적용했고, 검찰도 그대로 영장을 청구했다.

강지환은 앞서 두 차례 경찰 조사에서 "술을 마신 것은 기억나지만 그 뒤 일들은 기억나지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경찰은 피해 여성들의 진술이 서로 엇갈리지 않고 구체적이고 일관된다며 혐의 입증이 가능하다고 보고 있다.

경찰은 피해 여성들에게서 채취한 증거물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강지환의 DNA가 검출되는지 분석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또 술자리에 함께 있었던 다른 일행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강지환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코리아는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다면서 강지환의 일정을 모두 취소한 상태다.

강지환에 대한 영장 심사는 이날 오전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열린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