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클럽’ 맏언니 이효리→막내 성유리, 핑클의 캠핑 첫날
2019. 07.12(금) 15:04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원조 비글돌’ 핑클의 ‘완전체’ 귀환 소식에 벌써부터 관심이 모이고 있다.

14일 첫 방송될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캠핑클럽’에서는 핑클이 완전체 예능으로 뜻을 모으게 된 이유와 함께, 각자의 집에서 짐을 꾸리는 과정과 캠핑에 대한 기대로 가득 찬 핑클의 모습을 확인 할 수 있다.

1998년 데뷔한 핑클은 청순하고 발랄한 매력으로 사랑받았던 1세대 아이돌 그룹이다. 데뷔 후, 왕성한 활동을 했던 핑클은 2005년 디지털 싱글 발매를 끝으로 해체 없이 14년간의 휴지기를 가졌으며, 멤버들은 뮤지션, 배우, 뮤지컬 배우 등 각자의 자리에서 활발하게 활동했다.

이후 이들은 ‘캠핑클럽’을 통해 다시 모이게 됐다. 대망의 캠핑 첫날, 핑클은 출발과 동시에 자신들의 노래를 감상하며 추억에 잠긴 것도 잠시, 원조 ‘예능돌’다운 거침없는 입담을 선보였다. 첫 번째 장소에 도착한 핑클은 아름다운 자연경관에 한동안 말없이 풍경을 감상한 뒤 “요정이 사는 곳 같다”라며 멋진 풍경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여행하는 동안 이효리는 맏언니답게 모든 상황을 진두지휘하며 리더의 카리스마를, 옥주현은 멤버들을 살뜰하게 챙기는 것은 물론 ‘옥장금’으로서 뛰어난 요리 실력을 뽐냈다. 이진은 매사에 적극적인 ‘행동대장’부터 여러 번 말을 되묻는 ‘사오진’(사오정+이진) 등 다양한 매력으로 캐릭터 부자에 등극했다. 막내 성유리는 언니들의 부름에 이곳저곳을 뛰어다니는 것은 물론, 봉인해두었던 예능감을 십분 발휘했다.

‘캠핑클럽’은 1세대 아이돌 ‘핑클’이 출연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14년 만에 다시 모인 네 명의 멤버 이효리, 옥주현, 이진, 성유리가 캠핑카를 타고 전국을 여행을 하는 모습을 담는다. 여행을 통해 떨어져 있었던 마음을 나누고, 데뷔 21주년 기념 무대에 설지 결정하게 된다.

완전체로 돌아온 핑클의 4인 4색 매력은 이날 밤 9시 첫 방송될 ‘캠핑클럽’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