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계상, '초콜릿' 기대 높이는 훈훈한 외모 눈길
2019. 09.20(금) 14:27
윤계상
윤계상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배우 윤계상이 훈훈함 가득한 근황을 전했다.

20일 윤계상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광고 촬영 현장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진 속 윤계상은 필름 카메라를 들고 강렬한 눈빛을 보이며 카리스마와 비주얼을 자랑했다. 또한 사진과 함께 "JTBC 새 드라마 '초콜릿' 다들 기다려주실 거죠”라는 글도 게재돼 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윤계상이 출연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초콜릿'(극본 이경희·이형민)은 의사 이강(윤계상)과 음식으로 사람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불처럼 따뜻한 셰프 문차영(하지원)이 호스피스 병동에서 재회한 후 요리를 통해 서로의 상처를 치유하는 휴먼 멜로드라마다.

윤계상은 '초콜릿'에서 뇌신경외과 의사 이강 역을 맡아 '뇌섹남'의 면모까지 지닌 완벽남의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영화 '범죄도시' 장첸부터 '말모이' 류정환까지 한계 없는 연기력과 흥행력을 입증하고 있는 윤계상이 드라마 '초콜릿'에서 어떠한 매력과 연기를 선보일지 관심이 주목되고 있다.

윤계상 주연의 '초콜릿'은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 후속으로 올 하반기 방송을 앞두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권세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