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썸바디2' 윤혜수 "장준혁·송재엽, 가장 호감가는 두분"
2019. 10.18(금) 20:44
'썸바디2' 윤혜수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썸바디2' 윤혜수가 청초한 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18일 저녁 첫 방송된 Mnet 예능프로그램 '썸바디2'에서는 출연진들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사전 호감도 조사에서 1위에 뽑힌 윤혜수는 "무용하는 댄서분들과 썸을 타고 사랑을 해보면 어떨까 해서 나와봤다"고 출연 동기를 밝혔다.

윤혜수는 가수 아이유 '밤편지'에 맞춰 댄스를 선보였다. 청초하고 단아한 미모와 여성스러운 매력이 묻어나는 무대에 남성 출연진들은 눈을 떼지 못했다.

윤혜수는 마음에 드는 자리에 앉으라는 말에 "가운데 앉겠다"고 말하며 장준혁과 송재엽 사이를 가리켜 눈길을 끌었다.

윤헤수는 "가장 호감이 있는 두분이어서 그 자리를 찝었다"고 자리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net '썸바디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예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