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소현 "♥손준호와 끝났다고 생각한 적 있다" 고백 [T-데이]
2019. 12.31(화) 13:21
라디오스타, 김소현, 손준호
라디오스타, 김소현, 손준호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라디오스타'에서 남편 손준호의 사랑을 의심했던 사연을 털어놓는다.

오는 1월 1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김희철, 페이커, 김소현, 정샘물이 출연해 '올해도 잘 될 거야 아마두' 특집을 꾸민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소현은 "한때 남편 손준호의 사랑을 의심했다"고 고백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두 사람은 언제 어디서나 애정이 넘치는 뮤지컬계 대표 잉꼬부부로 자리 잡은 바, 의외의 발언에 MC들은 숨을 죽였다. 김소현은 "남편의 의심스러운 행동을 목격한 후 '우리 이제 끝났구나'라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뜻밖의 반전 결말이 공개돼 MC들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어 김소현은 아들 에피소드로 심쿵을 유발한다. 그는 "아들 주안이와 함께 남편의 공연을 보러 갔지만, 주안이가 공연 도중 잠이 들어버렸다"고 밝혔다. 그러나 방송에서 공개될 주안이가 잠이 들었던 특별한 이유는 안방극장에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잉꼬부부' 김소현과 손준호 두 사람 사이 사랑의 위기(?)는 1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