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카피추 추대엽, 펭수 본체설 해명 "목소리가 비슷해" [TV온에어]
2020. 01.12(일) 06:30
전지적 참견 시점 유병재 카피추 추대엽
전지적 참견 시점 유병재 카피추 추대엽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카피추 추대엽이 '펭수 본체설'에 대해 해명했다.

11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배종옥, 카피추 추대엽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유병재는 카피추 추대엽에게 "저희 조카가 형이 펭수 아니냐고 하더라. 목소리가 비슷한 것 같다"고 했다. 카피추 추대엽은 "목소리 비슷하지"라면서 펭수 목소리 흉내를 냈다.

이어 카피추 추대엽과 펭수의 동일 인물설이 제기됐다. 양세형은 "그러고 보니까 펭수랑 카피추 추대엽이 같이 있었던 적이 없었던 거 같다"고 했다.

카피추 추대엽은 "저는 카피추다. 펭수 안에는 누군가가 있을 거다. 이거랑 그것까지 두개 다 못한다"고 말했다.

이어 유병재가 재차 펭수가 아닌 거냐고 묻자 카피추 추대엽은 "펭수가 아니우에요"라고 애매모호하게 부인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