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승우·배두나, '비밀의숲2' 오늘(13일) 첫 리딩→2월 촬영 시작
2020. 01.13(월) 10:48
tvN 비밀의 숲, 조승우 배두나
tvN 비밀의 숲, 조승우 배두나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조승우 배두나가 '비밀의 숲 시즌2' 첫 대본 리딩에 나선다.

조승우 측은 13일 티브이데일리에 "오늘 tvN '비밀의 숲 시즌2'(이하 '비밀의 숲2') 첫 대본 리딩이 있다"고 밝혔다.

'비밀의 숲'은 감정을 느끼지 못하는 외톨이 검사 황시목(조승우)이 정의롭고 따뜻한 형사 한여진(배두나)과 함께 검찰 스폰서 살인사건 이면에 숨겨진 진실을 파헤치는 과정을 담은 장르물이다. 2017년 시즌1 방송 당시 큰 호평을 받고 이례적으로 시즌2 촬영이 결정됐다.

조승우, 배두나 등 시즌1에서 함께 했던 배우들과 함께 대본을 쓴 이수연 작가도 그대로 참여해 마니아 층의 기대가 높은 상황이다. 박현석 PD가 메가폰을 잡는다.

'비밀의 숲'은 2월 중 첫 촬영을 시작해 올해 하반기 tvN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