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양준일, 팬들 위해 ‘영어 특강’ 벌인 사연
2020. 01.21(화) 15:36
양준일
양준일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양준일의 생애 첫 팬미팅 실황이 공개된다.

23일 방송될 JTBC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2회에서는 양준일의 팬미팅 현장이 베일을 벗는다. 행사 당일 하이라이트와 양준일의 인터뷰, 화려한 무대가 방송에서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양준일은 생애 첫 팬미팅에서 팬들과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코너를 마련했다. 그 중 영어 선생님으로 변신한 양준일의 새로운 모습도 있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뇌리에 쏙쏙 박히는 양준일식 영어 특강에 팬들도 무엇엔가 홀린 것처럼 따라 했다고. 이에 팬미팅 진행을 맡은 2부 사회자 박경림은 “그래서 등록은 어디서 해야 하냐”며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양준일은 팬들의 고민을 직접 듣고 상담해주며 ‘명언 제조기’다운 면모를 보였다. 그만의 엉뚱 발랄하면서 명쾌한 고민 해결에 팬들은 박수를 치며 열광했다는 후문이다.

이외에도 약 30년 만에 선보이는 2019년 버전 ‘J에게’, 팬들을 위한 ‘댄스 위드 미 아가씨’ 무대 등 그동안 볼 수 없었던 ‘양준일 종합선물세트’가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는 이날 밤 11시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