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2' 이경규, 이태곤에 화해의 제스처 [T-데이]
2020. 05.28(목) 14:56
도시어부2
도시어부2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도시어부2'에서 방송인 이경규가 영원한 앙숙인 이태곤에게 화해의 제스처를 건넨다.

28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도시어부2'에서는 이경규, 이덕화, 박진철 프로가 지상렬, 이태곤, 이수근, 김준현과 함께 낚시를 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이경규는 갖은 견제와 참견을 펼쳤던 이태곤을 향해 화해의 제스처를 취했다. 앞서 두 사람은 대표 라이벌로 손꼽히며 매회 불꽃 튀는 신경전을 벌인 바 있다.

특히 이경규는 이태곤에게 온갖 폼을 다 잡는다며 '카바레 낚시'라는 별명을 붙여준 것은 물론, 잡어로 1등을 하자 '잡태곤'이라고 부르며 매회 낚시 대결보다 더 뜨거운 자존심 싸움을 펼쳤었다.

하지만 이날만큼은 이경규가 이태곤에게 따뜻한 말을 건네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경규는 "이태곤이 잡았으면 좋겠다. 다 같이 하나 되자"라며 훈훈한 광경을 연출했다. 이를 들은 이태곤은 "이경규 형이 그럴 정도면 간절하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밤 9시 50분 방송.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채널A]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