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 트와이스 채영 "'6시 내고향' 출연 이유? 신선한 재미 주고 싶었다"
2020. 06.03(수) 13:21
정희
정희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정희'에서 그룹 트와이스 채영이 '6시 내고향' 출연 계기에 대해 이야기했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의 '선생님을 모십니다' 코너에서는 트와이스 쯔위, 모모, 채영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되는 KBS1 교양프로그램 '6시 내고향'의 코너 '오!만보기'에는 트와이스가 출연한다. 이에 대해 채영은 "새로운 도전이다. 신선한 재미를 주고 싶었다. 우리 회사 데이식스 오빠들이 나갔었다. 우리도 정말 나가보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모내기를 했다. 모모와 나는 정말 못 했다. 근데 정연이가 잘하더라"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DJ 김신영은 "앞으로 나올 방송이 산더미라고 들었다"라고 물었다. 이를 들은 모모는 "원스들을 많이 못 봤다. TV로 많이 볼 수 있게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할 예정이다"라고 답했다.

트와이스는 1일 아홉 번째 미니앨범 '모어 앤드 모어(MORE & MORE)'를 발매했다. 사랑의 설렘과 달콤함이 무르익을 때 상대를 더 갈망하게 되는 감정을 주제로 하는 이 곡은 중독적인 가사와 리듬이 인상적이다. 또한 히피풍으로 스타일링 변신을 꾀하고 난이도 높은 군무를 선보이는 점이 특징이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정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