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 IMAX 개봉 확청, 글로벌 프로젝트 행보 이어나간다
2020. 06.25(목) 17:51
반도
반도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반도'가 칸 국제 영화제 공식초청에 이어 IMAX 상영을 확정하며 글로벌 프로젝트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7월 15일 개봉되는 영화 '반도'(감독 연상호·제작 영화사 레드피터)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올여름 가장 먼저 출사표를 던진 액션 블록버스터 '반도'가 대형 스크린과 선명한 이미지, 그리고 풍부한 사운드를 통해 최상의 몰입감을 경험할 수 있는 IMAX 개봉을 확정했다. IMAX 개봉을 기념해 공개된포스터는 액션의 정석을 선보일 강동원을 필두로 좀비의 특성을 파악한 생존자들이 라이플, 섬광탄 등 다채로운 무기와 차량을 활용해펼치는 필사의 사투를 예고하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부산행'이 한국 상업영화 최초로 좀비를 대중문화의 중심으로 가져오며 장르의 저변을 확장했다면, '반도'는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한 최초의 포스트 아포칼립스 세계관으로 관객들에게 신선한 재미를 전할 것이다

'반도'는 달리는 기차 안에서 광활한 도심으로 무대를 확장한 만큼 압도적인 비주얼과 타격감넘치는 액션이 강점이다. 특히 '반도'의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총 20분 분량의 대규모 카체이싱은 한국 영화에서 본 적 없는 속도감으로 액션 쾌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IMAX 관에서 만날 수 있는 액션 블록버스터 '반도'는 전대미문의 재난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으로 되돌아온 정석(강동원)과 살아남은 민정(이정현) 일행, 그리고 그 속에서 미쳐버린 자들의 필사의 사투를 더욱 큰 스크린으로 만나보고 싶어하는 예비 관객들의 관람 욕구를 고조시키고 있다. 혁신적인 기술을 도입해 한층 풍성한 사운드로 대형 스크린에서 펼쳐지는 '반도'의 IMAX 상영은 관객들에게 최상의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반도' 포스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