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출신 민아 "신지민 때문…FNC 귀담아 듣지 않았다" [TD#]
2020. 07.03(금) 21:40
AOA 출신 민아
AOA 출신 민아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그룹 AOA 출신 민아가 멤버 지민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때문에 힘들었다고 폭로했다.

민아는 3일 저녁 자신의 SNS에 "내 꿈 이제 못 이루겠지?"라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민아는 AOA 시절 지민 때문에 힘든 시간을 보냈고, 당시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가 자신의 고통을 들어주지 않았다고 토로했다. 그는 "FNC에도 다 이야기했다. 수면제 몇백알 먹고 깨어나 회복도 안 된 상태로 '지민언니 때문'이라고 이야기 했는데 귀 담아 들어주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민아는 "욱 하지 말라고? 나 매일 이러고 살아 왔다. 말 안했으니까 몰랐던 것"이라며 "21살 때부터 약통 숨겨서 몰래 약 먹고 참아왔다"고 호소했다.

끝으로 민아는 "난 이렇게 살았다. 신지민 언니 때문"이라며 지민을 원망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