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조세호 "살 뺀 이유? 전소민에게 변한 모습 보여주고 싶었다"
2020. 07.05(일) 17:35
런닝맨
런닝맨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런닝맨'에서 코미디언 조세호가 살을 뺀 이유를 밝혔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지코, 선미, 조세호, 이도현이 게스트로 출연해 환생 특집을 함께했다.

이날 10주년 특집에 초대 받은 조세호는 감격했다. 그는 "그래도 우리가 좀 스페셜 게스트 느낌이다.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전소민은 "조세호 있는 줄 몰랐다. 몸과 함께 존재감도 작아진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조세호는 "왜 내가 살 뺐는 줄 아냐. 전소민에게 변한 모습 보여드리고 싶었다. '바보야 왜그래' 주인공이 누군지 모르냐"라고 전했다. 그러자 전소민은 "그럼 그때 왜 팅겼냐"라고 물었다. 조세호는 "내가 안 튕기면 네가 튕길까봐 상처받기 싫었다"라고 이야기했다.

잠자코 듣고 있던 유재석은 "이거 웹드라마 나오면 구독자 한 스무 명 볼 것"이라고 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종국도 "우리만 볼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런닝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