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연 "안무 챌린지에 소녀시대? 연락 돌려서 '주라주라' 했다" (정희)
2020. 08.06(목) 13:27
정오의 희망곡, 효연 소유
정오의 희망곡, 효연 소유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효연이 자신의 신곡 안무 챌린지에 함께 해 준 소녀시대 멤버들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6일 오후 방송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는 효연, 소유가 게스트로 출연해 신곡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앞서 효연은 새 싱글 앨범 '디저트(DESSERT)'를 발매했다. 홍보를 위해 안무 챌린지에 도전, 소녀시대 멤버들과 함께 한 춤사위를 차례로 공개해 팬들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수영 태연 유리 써니 등이 '디저트' 안무 챌린지에 도전한 가운데, 효연은 영상을 찍기까지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효연은 "스케줄 있는데 찾아가서 해 달라고 하기도 했다. 이런 연락을 안했던 친구들한테도 다 연락을 돌려서 찍어달라. '주라주라' 했다"고 말했다.

DJ 김신영은 "멤버들이 요즘 춤을 안 추다 보니 부담을 느끼지는 않았느냐"고 물었고, 효연은 "각자의 스타일대로 너무 잘 소화해 줬다"고 답했다. "가장 취향이었던 멤버는 누구냐"는 질문에는 "유리가 파이팅 넘치게 춤을 춰줘서 좋다. 다리를 시원시원하게 뻗고, 나를 한 없이 작게 보이게 하더라"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보이는 라디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