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라시' 서영은, '내 안의 그대'로 추억 소환…"목소리 하나도 안 변했다"
2020. 11.30(월) 17:51
지금은 라디오 시대, 서영은
지금은 라디오 시대, 서영은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가수 서영은이 자신의 대표곡 '내 안의 그대'를 열창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이하 '지라시')에서는 가수 서영은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서영은은 드라마 '첫사랑'의 OST '내 안의 그대'를 불러 팬들의 귀를 즐겁게 했다. 이를 들은 정선희는 "사실 드라마보다 이 노래가 더 뜨지 않았냐"고 했고, 서영은은 "당시 '첫사랑'이 내용 때문에 논란이 좀 있었다. 그래서 처음엔 불붙다가 나중엔 노래만 들으시는 분들이 많아지지 않았을까 싶다"고 조심스레 답했다.

서영은은 "목소리가 하나도 안 변했다"는 정선희의 말에 "사실 지금 제가 목소리가 칼칼하다. 중간에 가사를 한 번 씹어먹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서영은은 "컨디션만 좋았으면 날라다녔을 텐데"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표준FM '지라시']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