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사3' 황신혜 "탁재훈과 커플, 상상해본 적 있다"
2020. 12.09(수) 23:19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우다사3'에서 황신혜가 탁재훈에 대해 말했다.

9일 밤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이하 '우다사3')에서는 김용건과 황신혜의 100일 기념 데이트가 펼쳐졌다.

이날 황신혜는 조심스레 "다른 사람과 커플이었다면 이라는 상상을 해본 적 있냐"고 물었고, 김용건은 "그런 적 없다. 내가 지금 커플로 있는데, 어떻게 다른 상대를 상상하냐"고 칼같이 답했다.

그러나 황신혜는 "난 해본 적 있다"고 솔직히 답해 김용건을 깜짝 놀라게 했다. 황신혜는 "(탁)재훈이랑 했으면 어떨까 상상해본 적이 있다. 반대로 건이 오빠가 현경이랑 했으면 어땠을까라는 상상을 해봤다. 궁금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김용건은 "신혜가 그 누구와 했어도 잘 어울릴 것 같다. 워낙 배려를 잘 하지 않냐. 나한텐 최고였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N '우다사3']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