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전진♥와이프 류이서, ‘펜트하우스2’ 촬영 비화 (ft.김소연) [종합]
2021. 02.22(월) 23:03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전진 류이서 부부, ‘펜트하우스 시즌2’(펜트하우스2) 촬영 비화가 낱낱이 공개됐다.

22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전진 류이서 부부는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게스트 출연을 위해 극비리에 촬영 중인 드라마 촬영장에 방문했다. 부부는 굉장한 세트장을 둘러보며 압도됐다.

전진은 ‘펜트하우스2’ 주동민 감독에게 준비한 샌드위치를 건네며 인사를 했다. 주동민 감독은 대사를 조금 바꾸겠다는 전진 제안에 당황했다. 주 감독은 다행히 “문제 없다”라고 말했다

전진, 류이서 부부는 한인회 회장 부부 역할을 맡았다. 주 감독은 “나이가 젊은 부부라 나이에 맞게 자연스럽게 하셔도 된다”라고 지침을 내렸다.

급기야 전진은 “‘펜트하우스3’까지 한다고 들었다. 제가 액션도 되고 이것저것 된다”라며 막간을 이용해 자신의 작은 역할 캐스팅을 부탁해 웃음을 자아냈다. 센스 있는 부부는 모든 스태프들에게 샌드위치를 열심히 돌렸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드디어 전진, 류이서 부부는 ‘펜트하우스2’ 의상으로 갈아입었다. 분장도 시작됐다. 분장 담당사는 “오늘이 굉장히 큰 신이다”라며 힘을 넣는 드라마 상황을 전했다. 부부는 괜스레 긴장하며 “떨린다. 청심환 먹겠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전진은 “와이프가 떨리는 모습을 눈으로 보고 있으니 더 떨렸다”라는 속내를 전했다. 두 사람은 빈 방에서 분장을 한 뒤 외운 대사를 열심히 연습했다. 두 사람에게 잠깐 들른 배우는 ‘펜트하우스2’ 김소연 씨였다.

김소연은 전진, 류이서 부부에게 다정한 덕담을 건넸다. 다행히 이날 두 사람의 떨리는 촬영은 무사히 완료됐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