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측 "'조선구마사' 방송 취소, 방영권 구매 계약 해지" [공식입장]
2021. 03.26(금) 09:29
조선구마사
조선구마사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SBS가 '조선구마사' 방송 취소를 결정했다.

SBS 측은 26일 티브이데일리에 "이번 사태의 심각성을 깊이 인식한다. '조선구마사' 방영권 구매 계약을 해지하고, 방송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SBS는 본 드라마의 방영권료 대부분을 이미 선지급한 상황이고, 제작사는 80% 촬영을 마친 상황이다"라며 "방송사와 제작사의 경제적 손실과 편성 공백 등이 우려되는 상황이지만, SBS는 지상파 방송사로서의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며 방송 취소를 결정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SBS 월화드라마 '조선구마사'(극본 박계옥·연출 신경수)는 역사왜곡, 중국풍 등의 논란에 휩싸였다. 제작진은 두 차례 해명과 사과의 뜻을 밝혔지만, 드라마 제작 지원 및 광고를 편성한 업체들이 일제히 광고를 중단했다.

이후 난감한 입장에 놓였던 '조선구마사'는 결국 폐지되며 씁쓸한 결말을 맞았다.

SBS 공식입장 전문

'조선구마사'에 대한 SBS 입장을 밝힙니다.

SBS는 이번 사태의 심각성을 깊이 인식하여 ‘조선구마사’ 방영권 구매 계약을 해지하고 방송을 취소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SBS는 본 드라마의 방영권료 대부분을 이미 선지급한 상황이고, 제작사는 80% 촬영을 마친 상황입니다.

이로 인한 방송사와 제작사의 경제적 손실과 편성 공백 등이 우려 되는 상황이지만, SBS는 지상파 방송사로서의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며 방송 취소를 결정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