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감독, 뭉클한 직업관 [TV온에어]
2021. 06.10(목) 05:58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유퀴즈온더블럭’ 이종필 영화감독, 그의 뭉클한 직업관이 공개됐다.

9일 밤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감독의 세계 편, 이종필 영화 감독 등의 토크가 공개됐다.

이종필 감독은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을 찍으며 유명세를 높였다. 유재석은 이날 이종필에게 “영화 감독이라는 직업 어떠냐”라고 물었다.

이종필은 “이번에 영화 찍는데 충청도, 강원도 사과밭에서 밤 12시 넘어서 장면 찍었다. 스태프 분들이 많다. 다양한 전국 각지에서 오신다”라며 “사실 영화 찍는 거 어떻게 보면 ‘뻘짓’이라고 생각한다. 오밤중에 뭐하는 짓인가 싶기도 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종필 감독은 “한편으로 그렇게 모여서 뻘짓을 하기 때문에 좋은 걸 남길 수 있는, 의미 있는 일이라는 생각도 들더라”라며 “수많은 스태프들이 각자의 파트에 집중할 때 이상한 감동을 느낀 적 있다. 너무 좋았다”라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이종필 감독은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나와서 한 장면을 찍는데, 관객들이 봤을 때 아무 의미 없는 장면이 아니길 바란다”라는 바람을 전했다.

제작사 대표는 이종필 감독의 영화에 대해 “전작을 굉장히 사랑스럽게 봤다. 인간을 사랑하시는 분 같았다”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