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성 간부전 윤주, 간이식 수술 中
2021. 07.24(토) 14:07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급성 간부전 투병 배우 윤주, 간 이식 수술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24일 윤주 측근은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윤주가 새벽부터 간 이식 수술을 받고 있는 상황임을 공지하며 응원을 당부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윤주는 새벽부터 수술을 시작해 현재까지 수술이 이어지는 상황이다. 간 이식 수술 난이도 상 상당한 시간이 소요되는 것으로 보인다.

윤주는 지난해 4월 항생제 부작용으로 인해 급성 간부전 판정을 받고 투병해 왔다. 윤주는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그간의 근황을 전하며 투병 의지를 다졌고, 응원을 이끌어낸 바 있다.

윤주는 올해 나이 33세이며 지난 2010년 연극 무대를 통해 연기를 시작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윤주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