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하이2' 정진운, 페이스메이커 사실 알고 JB 얼굴 강타
2012. 03.07(수) 06:58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선미경 기자] 정진운이 JB를 향해 강력한 펀치를 날렸다.

지난 6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드림하이2'(극본 장은미, 연출 이응복) 12회에서는 슈퍼아이돌 3차오디션인 프러포즈 미션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기린예고 학생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신해성(강소라 분)이 제이비(JB 분)의 프러포즈를 받아들임으로써 커플이 된 리안(지연 분)과 진유진(정진운 분)은 오디션에서 이기기 위해 의기투합했다. 두 사람은 남아서 춤 연습을 하는 등 제이비와 해성을 이기기 위해 열심히 노력했다.

그러던 중 유진은 리안으로부터 자신의 제이비의 페이스메이커이며, 이번 오디션의 승자가 이미 결정돼 있다는 사실을 들었다. 이에 분노한 유진은 오즈엔터테인먼트 대표이자 기린예고 이사장인 이강철(김정태 분)과 프로듀서 신재인을 찾아가 따져 물었다.

재인과 강철은 당황하기는커녕 "우승을 하던 페이스메이커로 남든 그건 네 몫이다"라며 유진에게 오즈엔터테인먼트와의 정식 계약을 제안했다.

계약 제의를 받은 유진은 고민에 빠졌지만 제이비를 향한 분노를 폭발시켰다. 유진은 해성과 데이트를 마치고 돌아온 제이비를 향해 주먹을 날리며 "네가 뭔데 날 이용해. 내가 왜 페이스메이커야. 너도 알고 있었지?"라고 몰아붙였다.

이에 제이비는 "알고 있었다. 도망치지마. 맞고 얻어터져도 버텨야해"라고 대답하며 유진을 더욱 자극했다.

한편 이날방송에서는 제이비가 슈퍼아이돌 오디션의 탈락자로 지목되는 모습이 그러졌다.

[티브이데일리 선미경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선미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JB | 드림하이2 | 정진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