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 ‘고스트’로 3년만에 뮤지컬 복귀 ‘아이비와 호흡’
2013. 04.08(월) 10:07
주원 아이비
주원 아이비
[티브이데일리 박진영 기자] 배우 주원과 가수 아이비가 뮤지컬 ‘고스트’로 호흡을 맞춘다.

뮤지컬 ‘고스트’는 1990년 페트릭 스웨이즈와 데미무어 주연으로 전세계적으로 큰 성공을 거둔 영화 ‘고스트(사랑과 영혼)’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2011년 3월 영국 맨체스터 오페라하우스에서 첫 선을 보인 후 6월 런던 웨스트엔드 피카델리 극장에 입성, 프리뷰를 거쳐 7월 19일 공식 오프닝을 가졌다.

이번 한국 초연 공연에는 주원이 샘 위트 역을 맡아 뮤지컬 배우 김준현 김우형과 함께 번갈아 무대에 오른다. 이로써 주원은 지난 2010년 공연된 뮤지컬 ‘스프링 어웨이크닝’ 이후 3년만에 뮤지컬 무대에 복귀하게 됐다.

상대 역인 몰리 젠슨 역에는 아이비와 박지연이 더블 캐스팅됐으며, 오다메 브라운 역은 최정원과 정영주가 번갈아 맡는다. 또 칼 브루너 역은 이창희와 이경수가 맡게 됐다.

한편, 뮤지컬 ‘고스트’는 오는 11월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티브이데일리 박진영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신시컴퍼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진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이비 | 주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