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슈주M 헨리-양자경 주연 ‘파이널 레시피’, 산 세바스티안 영화제서 호평
2013. 09.26(목) 11:47
파이널레시피
파이널레시피
[티브이데일리 강다영 기자] 배우 양자경, 친한, 슈퍼주니어M 헨리가 출연한 김진아 감독의 영화 ‘파이널 레시피’가 산 세바스티안 국제영화제 월드 프리미어에서 처음 상영됐다.

‘파이널 레시피’는 지난 22일 열린 산 세바스티안 국제영화제 월드 프리미어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이날 김진아 감독과 양자경, 친한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레드카펫 및 메인 오프닝 행사는 전석 매진을 기록해 현지의 뜨거운 반응을 짐작케 했다.

영화가 시작된 뒤 객석에서는 10분마다 웃음이 터져나왔고, 상영 후에 900명에 달하는 관객들의 박수세례가 10분 간 이어졌다. 이후에도 관객들은 극장을 떠나지 않고 김진아 감독과 배우들에게 박수갈채를 보내며 포옹을 나누는 진풍경이 벌어졌다는 후문이다.

현지 언론 또한 “화려한 눈요기와 군침 돌게 하는 음식들의 향연” “요리경연 프로그램에 가족간의 사랑과 신뢰 등 멜로드라마 요소를 양념한 가슴 따뜻한 가족 힐링 영화” 등 영화에 대한 호평이 이어졌다.

특히 김진아 감독이 가장 감동받은 부분은 개막작 호스트를 위해 영화제 측에서 준비한 만찬에서 쉐프들이 ‘파이널 레시피’에서 영감을 받아 나물과 탕 요리를 ‘Namul’ ‘Tang’이라는 네임택과 함께 준비했다는 점.

‘파이널 레시피’는 월드 프리미어 상영만으로 다음달 10일 개막하는 하와이국제영화제의 개막작으로 초청됐으며, 다음달 18일 브라질에서 개최되는 제 37회 상파울루 국제영화제 공식부문인 ‘파노라마 섹션’에 초청되는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도 관심을 보이고 있어 추후에도 러브콜이 이어질 전망이다.

CJ E&M 영화부문 해외팀 관계자는 "‘파이널 레시피’는 CJ E&M이 글로벌 시장을 겨냥해 자체기획개발은 물론 투자 제작한 작품으로 한국 김진아 감독이 아시아를 대표하는 양자경, 헨리 등의 배우들과의 함께아시아 공통의 정서와 가치를 담아낸 푸드무비"라며 "지난 4월 한중 합작영화로 중국 시장에서 2억 위안이라는 큰 성과를 거둔 오기환 감독의 ‘이별계약’과 같이 CJ E&M의 글로벌 프로젝트의 일환" 이라고 밝혔다.

‘파이널 레시피’는 어린 쉐프 마크(헨리 분)가 할아버지의 레스토랑을 살리기 위해 전 세계 요리사들이 참가하는 요리대회 ‘파이널 레시피’에 도전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으며, 화려한 영상과 가슴 따뜻한 드라마로 눈을 사로잡는다. 내년 개봉 예정.

[티브이데일리 강다영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강다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파이널레시피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