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 "첫사랑 고2때, 아직도 연락하고 지내" 김아중 질투(연예가중계)
2013. 11.23(토) 21:44
주원 김아중
주원 김아중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주원이 첫사랑과 연락을 하고 지낸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23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는 영화 '캐치미'로 호흡을 맞춘 김아중과 주원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주원은 실제 첫사랑은 고2때라며 "아직도 연락하고 지낸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또한 영화 속에서 직접 부른 '다시 사랑한다 말할까'를 부르며 여심을 사로잡기도 했다.

주원은 앞서 '캐치미' 제작발표회에서 "김아중을 좋아하지 않으면 극에 몰입할 수 없다"고 말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이에 김아중은 "나도 다른 여배우와 주원씨가 연락을 하고 있으면 왜 하느냐고 질투가 난다"고 말해 핑크빛 기류를 풍겼다.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키워드 : 김아중 | 연예가중계 | 주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