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친구들' 이광수, '런닝맨'기린 실종…웃음기 쏙 뺀 남자의 향기
2014. 05.28(수) 09:02
좋은 친구들 이광수
좋은 친구들 이광수
[티브이데일리 양지원 기자] 배우 이광수가 영화 '좋은 친구들'을 통해 웃음기를 쏙 뺀 진중한 연기를 선보인다.

'좋은 친구들'(감독 이도윤, 제작 오퍼스픽쳐스)은 우발적인 사건으로 의리와 의심 사이에서 갈등하는 세 남자를 그린 범죄 드라마로 지성 주지훈 이광수가 출연한다.

이광수는 '좋은 친구들'에서 친구를 위해 모든 것을 건 남자 민수 역을 맡아 웃음기를 뺀 진지한 모습으로 변신을 시도했다. 세상에서 유일한 가족이 되어준 친구를 위해 못할 것이 없는 민수는 단 한번의 위험한 선택으로 원치 않았던 길을 가게 된다.

괴로워 하는 친구 현태와 인철을 보며 불안해 하는 민수 캐릭터를 통해 이광수는 잔잔하게 가슴을 울리는 감정부터 최고조로 치닫는 극적인 감정까지 폭넓은 연기를 소화했다.

이광수는 "읽기 시작하면 잠시도 놓을 수 없는 시나리오였고, '민수'에게 많은 공감을 느꼈다"며 "민수는 내가 감정을 이입할 수 밖에 없는 캐릭터였고, 너무 해보고 싶었다"고 전했다.

이도윤 감독은 이광수에 대해 “자신이 취해야 하는 모습을 정확하게 알고 있다. '민수'가 힘든 캐릭터지만 잘 이겨내고 완벽하게 표현했다. 큰 가능성을 보게 된 배우다”라고 칭찬했다.

또 구타 장면과 비 맞는 장면 등 육체적으로 힘든 장면이 많았던 이광수는 모든 장면을 직접 소화하며 프로다운 모습으로 현장 스태프들의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좋은 친구들'은 7월 개봉된다.

[티브이데일리 양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양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