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측 "정해인 '삼총사' 합류, 공개오디션 통해 선발"
2014. 06.11(수) 16:09
정해인 삼총사
정해인 삼총사
[티브이데일리 여경진 기자] 신인배우 정해인이 케이블TV tvN 새 드라마 ‘삼총사’에 합류한다.

11일 tvN 측 한 관계자는 티브이데일리에 “정해인이 ‘삼총사’에 합류한다. 최근 진행된 ‘삼총사’ 공개 오디션을 통해 선발됐다”고 전했다.

정해인이 극중 연기할 안민서는 소현세자(이진욱)의 호위무사 중 한명이다. 현재 또 다른 호위무사 허승포 역할에는 양동근이 물망에 오른 상태다.

‘삼총사’(극본 송재정, 연출 김병수)는 소설 ‘삼총사’(알렉상드로 뒤마)를 모티브로 한 드라마로,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한다. 소현세자와 그의 호위 무사 허승포, 안민서, 그리고 강원도 무인이자 가난한 집안의 양반 출신으로 한양에 올라와 무과(조선시대에 무관을 뽑는 과거)에 도전하는 박달향이 조선과 청나라에서 펼치는 활약상을 담는다.

현재까지 소현세자 역에는 이진욱이 출연을 확정했고, 소현세자와 연인이었다가 적으로 돌아서는 조미령 역은 유인영이 맡았으며 세자비 강빈 역엔 서현진, 호위무사 허승포 역에는 양동근, 강원도 무인 박달향 역할엔 정용화, 소현세자와 대립각을 세우는 김자점 역할에는 박영규의 출연이 유력한 상태다.

‘삼총사’는 지난 해 완성도 높은 스토리와 연출로 웰메이드 드라마로 불린 ‘나인’의 김병수 PD와 송재정 작가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여기에 ‘나인’에서 박선우 역을 맡아 호연을 펼쳤던 이진욱까지 출연을 확정지어 더욱 큰 관심을 얻고 있다. 8월 방송 예정.

[티브이데일리 여경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FNC 홈페이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여경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