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의 연인' 지현우, 드디어 정은지에 사랑고백 '기습키스'
2014. 07.21(월) 23:08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 정은지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 정은지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지현우가 정은지에게 로맨틱한 기습 키스를 하며 드디어 자신의 마음을 드러냈다.

21일 밤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트로트의 연인'(극본 오선형·연출 이재상) 9회에서 장준현(지현우)은 신인 가수 최춘희(정은지)와의 동거 스캔들을 막기 위해 최춘희 매니저를 그만두고 곁을 떠났다.

이후 춘희는 박수인(이세영)에게 그간의 파파라치 사건을 모두 들으며, 준현이 자신의 스캔들을 막기 위해 일부러 자신의 곁을 떠났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또한 그가 자신이 앞서 방송정지처분을 당했던 것을 풀어주기 위해 각고의 노력을 기울였음을 알았다.

춘희는 이를 준현에게 확인하려 했지만, 준현은 춘희를 위해 일부러 춘희에게 잔인한 말을 해버렸다. 이후 춘희는 준현과의 기억을 곱씹으며 준현과 데이트를 했던 강화도로 잠적해버렸다.

준현은 강화도에 춘희를 찾으러 갔고, 춘희가 자신과 듀엣곡을 불렀던 장소에서 홀로 노래를 부르며 마음을 추스르고 있는 것을 발견했다. 준현은 눈을 감고 있는 춘희에게 다가가 로맨틱한 '기습 키스'를 했다. 이로써 준현은 춘희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한 셈이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정은지 | 지현우 | 트로트의 연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