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문' 한석규, 냉온을 넘나드는 카리스마 '영조' 변신
2014. 08.20(수) 11:31
SBS 비밀의 문 한석규
SBS 비밀의 문 한석규
[티브이데일리 강지애 인턴기자] 배우 한석규의 '비밀의 문' 첫 촬영현장이 공개됐다.

20일 SBS 새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 의궤살인사건'(극본 윤선주·연출 김형식, 이하 '비밀의 문') 측은 영조 역을 맡은 한석규의 첫 촬영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석규는 한밤 중, 상대의 심중을 읽는 눈빛과 왕의 품격으로 좌중을 압도하고 있다. 또한, 누군가를 마주한 장면에서는 속내를 감추려는 듯 뜻 모를 미소로 여유를 드러내며 복심을 쉬이 내비치지 않는 면모를 드러냈다.

'비밀의 문' 측은 "모든 제작진이 초기 기획단계부터 영조 역에 한석규를 0순위로 생각하고 있었던 만큼 영조는 한석규이기에 가능한 캐릭터"라며 "한석규가 지닌 무게감과 깊이 있는 연기력이 더해져 시청자들에게 오랫동안 기억될 영조가 탄생하리라 확신한다"고 전했다.

한석규가 맡은 영조는 학자와 중신들이 인정한 주자학의 대가이자 근면한 군주다. 냉온을 넘나드는 다혈질임과 동시에 눈물이 많은 인물이다.

특히 '비밀의 문' 속 영조는 자신의 뜻과는 반대로 백성들을 위한 세상을 꿈꾸는 세자 이선(이제훈)과 끊임없이 대립하며 극 전개를 이끌어가게 된다. '유혹' 후속으로 다음달 22일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강지애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강지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비밀의 문 | 영조 | 한석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