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소녀시대 퇴출 통보받아” 글 게재, 사실여부 논란
2014. 09.30(화) 07:14
제시카
제시카
[티브이데일리 강효진 기자] 소녀시대 제시카의 웨이보에 의미심장한 글이 게재돼 눈길을 끈다.

30일 새벽 5시께 제시카의 웨이보에는 “다가오는 공식 스케줄을 기대하며 준비하고 있었으나, 회사와 8명으로부터 오늘부로 저는 더 이상 소녀시대의 멤버가 아니다 라는 통보를 받았습니다. 저는 소녀시대 활동을 우선시하며 적극적으로 전념하고 있는데, 정당치 않은 이유로 이런 통보를 받아서 매우 당혹스럽습니다”라는 글이 영문과 한글 버전으로 게재됐다.

제시카는 해당 계정을 통해 꾸준히 국내외 팬들과 소통해왔기에 이 글의 사실 여부, 혹은 해킹 가능성을 두고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다.

한편 제시카는 최근 재미교포 사업가 타일러권과의 열애설이 재점화 된 바 있으며, 계약만료를 앞둔 소녀시대는 9명 전원이 현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에 성공했다는 소식이 알려지기도 했다.

[티브이데일리 강효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강효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제시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