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더지니어스3' 최고시청률 1.9%로 순항, 수요일 예능 新다크호스 될까
2014. 10.02(목) 12:06
더지니어스3 시청률
더지니어스3 시청률
[티브이데일리 여경진 기자] 케이블TV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이하 ‘더 지니어스 시즌3’)이 첫 회부터 최고시청률 1.9%를 기록하며 수요 예능에 새로운 다크호스로 떠올랐다.

지난 1일밤 11시에 방송된 ‘더 지니어스 시즌3’는 케이블, 위성, IPTV 통합 기준 가구 평균시청률 1.2%, 최고시청률 1.9%를 기록해 산뜻하게 출발했다. 남자 10대와 30대, 여자 20대 타깃에서는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하는 등 그동안 ‘더 지니어스’를 기다려온 시청자들의 기대 속에 순항을 시작했다. (닐슨코리아/유료플랫폼 기준)

이날 메인매치 ‘과일가게’에서 서울대 대학원생 김경훈의 예상치 못한 배신으로 스포츠 아나운서 신아영이 탈락후보에 선정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신아영은 데스매치 상대자로 현직 딜러 권주리를 지목했고, ‘흑과 백2’ 게임 끝에 권주리를 최종 탈락시켰다. 지난 시즌보다 더 ‘지니어스’해진 게임과 의외의 인물이 보여준 배신과 의리, 예측불허의 결말로 심리예능의 진수를 제대로 선보였다는 평이다.

온라인에서의 반응도 뜨거웠다. 방송 전후로 ‘더 지니어스’를 비롯한 하연주, 권주리, 신아영, 김경훈, 유수진 등 플레이어들의 이름이 주요 포털 실시간 검색어를 점령했다. 또 각종 커뮤니티에서 ‘더 지니어스 시즌3’ 게임 내용을 분석하는 글이 빠르게 올라오는 등 폭발적인 관심을 반영했다.

메인매치 ‘과일가게’는 같은 과일을 가진 플레이어들간에 가격 경쟁을 통해 가장 높은 수입을 획득한 프레이어가 승리하는 게임. 플레이어들은 사과, 포도, 딸기, 참외, 수박, 감귤 6가지 과일 중 2개를 뽑아 판매권을 가지게 됐다.

게임은 현직 딜러 권주리의 과일 체인지로 수박 판매권을 가진 플레이어가 총 6명이 되면서 자연스럽게 수박연맹과 비수박연맹으로 나눠지게 됐다. 비수박연맹에 속한 김경훈과 신아영은 둘 다 딸기와 참외를 뽑아 처음부터 공고한 신뢰관계를 키워나갔다. 특히 김경훈은 신아영을 안심시키기 위해 수박연맹의 전략을 알아오기도 하는 등 게임을 리드하는 모습도 보였다.

하지만 마지막 라운드에서 단독 우승을 노리고 같은 과일을 가진 다른 사람들과 합의했던 금액대신 혼자 낮은 가격을 제시, 배신으로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그 결과 게임 초반부터 김경훈을 의지하며 따르던 신아영이 1회전 탈락후보가 됐다.

신아영은 고심 끝에 권주리를 데스매치 상대자로 지목했다. 자신과 힘을 합쳤던 비수박연맹은 제외하고 수박 연맹에서 상대를 고른 것. 데스매치 게임은 ‘흑과 백2’. 한정된 포인트를 라운드마다 나눠 대결에 사용해 더 많은 승점을 획득한 플레이어가 승리하는 게임이다. 단 승점 5점을 먼저 획득하면 이긴다. 신아영은 무조건 3승을 먼저 가져오자는 공격적인 전략으로 큰 포인트를 과감하게 사용하며 3승을 달성하고 내리 4승까지 차지했다. 포인트가 얼마 남지 않은 신아영은 5라운드에 남은 포인트를 모두 소진하는 승부수를 던졌다. 장기전을 생각한 권주리는 포인트를 남겨두자는 생각으로 작은 수치를 제시해 결국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이날 13명의 플레이어들이 게임에 완전히 몰입하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재미를 배가시켰다. 그 과정에서 예상치 못한 김경훈의 배신이 일어나기도 하고, 장동민과 강용석이 의외로 의리 있는 모습을 모여주기도 하면서 흥미진진함을 더했다. 특히 장동민은 수박연맹을 지휘하고, 데스매치에 나가는 권주리를 끝까지 챙기며 함께 전략을 짜는 등 반전활약을 펼쳐 존재감을 확실하게 드러냈다.

이에 시청자들의 반응 역시 뜨겁다. 방송이 끝난 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역시 더 지니어스! 게임도 더 재미있어져서 완전 집중했어요”, “매주 수요일밤이 기다려져요. 빨리 다음편 보고 싶어요”, “김경훈 배신 대박! 일반인 오디션 참가자들이 와서 더 재미있어 진 것 같아요”, “장동민 진짜 똑똑하다! 의외에요”, “신아영 아나운서 멋져요”, “현직 딜러 권주리 더 보고 싶었는데 아쉬워요” 등의 글이 게재됐다.

한편 ‘더 지니어스’는 다양한 직업군을 대표하는 13명의 플레이어가 최후의 1인이 되기 위해 매주 숨막히는 심리전과 두뇌게임을 벌이는 반전의 리얼리티 쇼다. 현재까지 배우 김정훈과 하연주를 비롯해 개그맨 장동민, 변호사 강용석, 스포츠 아나운서 신아영, 웹툰 작가 이종범, 수학강사 남휘종, 자산관리사 유수진, 프로 포커플레이어 김유현, 카이스트 재학생 오현민, 서울대 대학원생 김경훈, 한의사 최연승이 살아남아 치열한 생존경쟁을 벌이고 있다. 매주 수요일 밤 11시 방송.

[티브이데일리 여경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CJ E&M]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여경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