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록 첫 사극 도전, '왕의 얼굴' 관상가 김도치 역으로 합류
2014. 10.09(목) 00:02
신성록 왕의 얼굴
신성록 왕의 얼굴
[티브이데일리 성선해 기자] 배우 신성록이 첫 사극에 도전한다.

신성록은 KBS2 새 수목드라마 '왕의 얼굴'(극본 이향희ㆍ연출 윤성식)에서 관상가 김도치 역으로 합류한다.

조선 선조 시대, 적자도 장자도 아닌 운명으로 태어난 광해군이 관상을 통해 왕위에 오른다는 내용을 담은 드라마 '왕의 얼굴'에서 신성록은 광해(서인국)와 선조(이성재) 사이에서 갈등을 만들어내는 인물을 맡는다.

첫 사극 도전에 앞서 신성록은 발음과 호흡까지 사극톤으로 연습을 하는 등 작품을 위한 준비에 열정을 쏟고 있다.

신성록은 "다양한 작품에서 많은 역할을 했지만 사극은 처음이라 많이 긴장이 된다. 함께 출연하는 배우들에게 힘이 되고 싶고, 좋은 모습으로 시청자분들께 인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왕의 얼굴'은 '아이언맨' 후속으로 오는 11월 방송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성선해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K WAVE]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성선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신성록 왕의 얼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