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모던파머' 이시언, 민아보고 첫 눈에 반해 "몽롱한 이 기분 뭘까?"
2014. 10.25(토) 21:21
모던파머 민아
모던파머 민아
[티브이데일리 이보은 인턴기자] '모던파머' 이시언이 민아에게 첫 눈에 반해 다시 농촌 생활을 결심했다.

25일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모던파머'(극본 김기호·연출 오진석)에서는 시골을 떠나겠다고 결심한 유한철(이시언)이 우연히 수연(민아)을 만나 사랑에 빠지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한철은 배추 농사를 해서 앨범을 내겠다는 민기(이홍기)의 말에 모든 것을 포기하고 서울로 돌아가기 위해 버스 정류장으로 향했다. 하지만 한철은 버스를 타려던 찰나 시골에 막 도착한 수연을 마주쳤고 정신이 나간 사람처럼 수연을 바라봤다.

잠시 후, 한철이 없어진 것을 안 민기와 멤버들은 한철을 찾기 위해 온 동네를 뛰어다녔고, 정류장 한구석에 앉아있는 한철을 발견했다.

한철은 넋이 나간 표정으로 멤버들에게 "나 뭐 하나만 물어보자. 태어나서 처음 본 사람을 보고 심장을 갈비뼈로 찌른 듯 부서질 것 같은 이 기분은 뭘까?"라며 다소 난해한 자신의 감정을 표현했다.

이어 그는 "잠시 스쳤을 뿐인데 정신이 몽롱해지고 그 사람이 계속 생각나는 이유는... 이건 뭐야?"라고 말했다.

이에 강혁(박민우)은 이건 분명 사랑에 빠진 남자의 증상이라고 설명했고 한철은 "아무래도 나 사랑에 빠진 것 같다"며 수줍은 미소를 지었다.

[티브이데일리 이보은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보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