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미 힐미' 측 "지성, 주인공 물망…서예지는 접촉한 적도 없어" 황당
2014. 12.03(수) 18:33
킬미 힐미 지성 서예지
킬미 힐미 지성 서예지
[티브이데일리 이현영 기자] '킬미힐미' 제작사 측이 배우 지성과 서예지 캐스팅 확정 보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MBC 새 수목드라마 '킬미 힐미'(극본 진수완·연출 김진만) 제작사 팬엔터테인먼트는 3일 오후 티브이데일리에 "지성과 서예지의 캐스팅은 확정된 바 전혀 없다"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지성은 현재 남자 주인공 물망에 올라서 논의 중인 상태다"라며 "하지만 서예지는 접촉을 한 적도, 캐스팅 논의되지도 않았는데 보도가 나와서 황당하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제작사 측은 2일 이승기와 임지연의 스케줄 조율이 힘들어 캐스팅이 불발됐다고 밝힌 바 있다.

현재 제작사 측에서는 물망에 오른 배우들에 대해 내부적으로 회의를 하고 있으며 의견이 모아지면 특정 배우를 캐스팅할 계획이다.

MBC 새 월화드라마 '킬미, 힐미'는 다중인격장애를 다룬 로맨틱 코미디 작품으로, 7개의 인격을 가진 재벌 3세와 그의 비밀 주치의의 사랑을 그렸다.

특히 이번 작품은 MBC 드라마 '해를 품은 달'의 진수완 작가와 '스캔들:매우 충격적이고 부도덕한 사건'을 연출한 김진만PD가 의기투합해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킬미, 힐미'는 '미스터 백' 후속으로, 내년 1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이현영 기자 news@tvdaily.co.kr/사진=]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현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킬미힐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