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이영아·고주원 주연 '달려라 장미' 포스터 공개…러브라인은 어디로 향할까?
2014. 12.08(월) 14:48
달려라 장미 이영아 고주원 류진 정준 윤주희 이시원
달려라 장미 이영아 고주원 류진 정준 윤주희 이시원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이영아 고주원 주연의 '달려라 장미'가 베일을 벗었다.

SBS 일일드라마 '달려라 장미'(극본 김영인·연출 홍창욱)의 공식 포스터가 8일 공개됐다.

'달려라 장미'는 유복한 가정에서 살아온 주인공이 아버지의 죽음으로 모든 것을 잃고 생계형 똑순이로 새로 태어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돈과 일에 대한 가치, 가족애, 꿈과 사랑 등 밝고 건강한 메시지를 통해 재미와 잔잔한 감동을 전한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주인공을 맡은 이영아를 비롯해 고주원 류진 정준 윤주희 이시원 등 주역들의 모습이 모두 담겨있는 가운데 인물들의 관계를 유추할 수 있는 단서들이 눈길을 끈다.

먼저 고주원의 넥타이를 쥐고 있는 이영아를 시작으로 그런 이영아에게 장미꽃을 건네는 류진, 그리고 류진의 팔을 잡아끄는 이시원의 모습을 통해 극중 러브라인의 향방을 짐작할 수 있다. 또한 고주원이 들고 있는 떡 접시에 포크를 들이미는 윤주희와 그런 윤주희 뒤에서 이영아를 살피는 듯 한 정준의 모습 역시 극중 두 사람의 역할을 예상 가능하게 한다.

또한 잘 차려입은 옷차림 위로 앞치마를 두른 이영아와 고주원의 모습은 두 사람의 극중 모습을 예고한다. 이영아와 고주원은 떡 전문 매장의 직원으로 채용돼 열정 넘치는 사수와 뺀질거리는 신입으로 분해 달콤살벌한 전쟁을 치룰 예정이다. 두 사람은 그 과정에서 노동의 가치를 배우고, 부모의 도움 없이 제 발로 일어서는 자립심을 키우게 된다.

'달려라 장미'는 드라마 '가족의 탄생' '여자를 몰라' 등을 쓴 김영인 작가와 '폼나게 살거야' '제중원' '신의 저울' 등 특색있는 드라마를 만들어 온 홍창욱 PD의 신작이다. 현재 방송 중인 '사랑만 할래'(극본 최윤정·연출 안길호)의 후속으로, 오는 15일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달려라 장미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