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박지민, "요요로 체중 2배 증가‥다시 태어나고파"
2014. 12.29(월) 23:50
힐링캠프
힐링캠프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가수 박지민이 다이어트 고충을 털어놨다.

2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힐링캠프-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는 'K팝스타' 출신 가수 박지민, 이하이, 백아연, 악동뮤지션, 버나드박, 샘김, 권진아가 출연한 '힐링팝스타'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박지민은 “최고로 많이 뺐을 때 10kg을 뺐다가 요요가 와서 두 배로 늘었다”라며 “지금 다시 빼고 있다”고 다이어트 중인 사실을 밝혔다.

이어 '외모 중 바꾸고 싶은 부분' 질문에 “체질”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지민은 “사진을 찍거나 웃으면 코가 볼에 붙어있다. 그래서 항상 코를 가리고 찍거나 웃지를 못한다”고 예쁜 코를 갖고 싶다면서도 “체질을 바꾸고 싶다. 다시 태어나고 싶은 마음도 있다”고 강조했다.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현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힐링캠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