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연기대상' 남자신인상, '엄마의 정원' 최태준 "늘 열심히 하는 연기자 되겠다"
2014. 12.30(화) 21:21
MBC연기대상 엄마의정원 최태준 남자신인상
MBC연기대상 엄마의정원 최태준 남자신인상
[티브이데일리 윤혜영 기자] '2014 MBC 연기대상' 최태준이 신인상을 수상했다.

'2014 MBC 연기대상'이 30일 밤 8시 55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상암 신사옥에서 MC 신동엽, 그룹 소녀시대 최수영의 진행으로 개최됐다.

이날 남자 신인상에는 '앙큼한 돌싱녀' 서강준, '미스터 백' 이준, '트라이앵글' 임시완, '엄마의 정원' 최태준, '마마' 홍종현이 올랐고 임시완과 최태준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최태준은 "부족한 저를 이 자리에 서게 해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린다"라면서 "저를 선택해주신 작가님, 감독님 감사드립니다"라고 스태프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그는 "부모님 감사드립니다. 늘 열심히 하는 연기자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수상소감을 마무리 지었다.

MBC는 2014년 '기황후'를 시작으로 '왔다! 장보리' '마마' '전설의 마녀' 등 많은 작품이 인기를 얻었고, '개과천선' '앙큼한 돌싱녀' '내 생애 봄날' '오만과 편견' 등 작품성 높은 드라마와 '드라마 페스티벌'을 통한 실험 정신 강한 단막극으로 드라마 명가의 명성을 드높였다. 이에 2014년 MBC '연기대상'이 더욱 풍성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나 '2014 MBC 연기대상'은 100% 시청자 문자 투표를 통해 대상 수상자를 선정한다. 대상 후보로는 '마마'의 송윤아, '왔다 장보리'의 장보리 이유리가 올랐다.

[티브이데일리 윤혜영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윤혜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MBC연기대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