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KBS 연기대상' 정유미, 네티즌상-베스트커플상-우수연기상 '3관왕'
2014. 12.31(수) 23:25
정유미 3관왕
정유미 3관왕
[티브이데일리 조해진 기자] 정유미가 여자우수연기상을 받으며 3관왕에 올랐다.

'2014 KBS 연기대상'이 31일 밤 8시 30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 서울본관에서 개최됐다. MC는 김상경, 박민영, 서인국이 맡아 진행을 이끌었다.

이날 '연애의 발견'으로 미니시리즈 우수연기상 여자 후보에는 '아이언맨' 신세경, '내일도 칸타빌레' 심은경, '빅맨' 이다희, '연애의 발견' 정유미, '트로트의 연인' 정은지가 이름을 올렸다.

이날 수상의 영광을 안은 정유미는 "제가 이 자리에 세 번이나 올라오게 될 줄 생각도 못했다. 너무 감사하다. 너무 떨린다"고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연애의 발견'을 찍는 동안 저는 제가 할 수 있는 한 정말 최선을 다해서 열심히 했다. 그런데 그래도 진짜 너무 많이 부족했던 거 같고 그런 제 모습 보면서 당황도 많이 했다"라면서도 "그래도 제가 모두에게 오는 기회가 아니라는 걸 잘 알고 있다. 너무 감사하다. 저기 작가님, PD님, 너무 감사하고 슬기, 현민이, 에릭오빠, 이 자리에 없지만 성준군도 많이 보고 싶고 감사하다"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시간이 없죠?"라고 물은 뒤 "말하고 싶은데 말이 안나온다. 정말 감사드리고 내려가면 후회할 거 같은데 다음에 또 뵙겠다"고 다시한 번 기뻐하며 수상소감을 전했다.

정유미는 앞서 네티즌상과 베스트 커플상을 차지, 우수연기상을 포함해 3관왕에 올랐다.

KBS는 2014년 '정도전' '감격시대' '골든크로스' '조선 총잡이' '참 좋은 시절' '가족끼리 왜 이래' 등 굵직한 중장편 드라마와 '천상여자' '뻐꾸기 둥지' 등 일일극에서 강세를 보였다.

'2014 KBS 연기대상'에는 한 해 동안 KBS 드라마를 빛낸 주조연들이 총 출동한다. 대상 후보로는 '정도전'의 유동근이 유력시 되고 있으며, '조선총잡이'에서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으로 호평받은 이준기 등도 이름을 올리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조해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해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정유미
싸이월드공감